한국농림기상학회지, 제 3권 제3호(2001) (pISSN 1229-5671, eISSN 2288-1859)
Korean Journal of Agricultural and Forest Meteorology, Vol. 3, No. 3, (2001), pp. 135~142
ⓒ Author(s) 2014. CC Attribution 3.0 License.


강원도 지역 산불발생인자의 지역별 유형화

이시영(1), 한상열(2), 안상현(1), 오정수(1), 조명희(3), 김명수(1)
(1)임업연구원, (2)경북대학교 임학과, (3)경일대학교 도시정보지적공학과

(2001년 07월 16일 접수)

Regional Analysis of Forest Eire Occurrence Factors
in Kangwon Province

Si-Young Lee(1), Sang-Yoel Han(2), Sang-Hyun An(1), Jeong-Soo Oh(1), Myung-Hee Jo(3), Myung-Soo Kim(1)
(1)Division of Forest Environment, Korea Forest Research Institute, Seoul Korea
#207 Cheongyangri-Dong, Dongdaemun-Ku, 130-012, Korea.
(2)Department of Forestry, Kyungpook National University, taegu 702-701, Korea
(3)Department of Geodetic Engineering, Kyungil University, taegu 712-701, Korea

(Manuscript received July 16, 2001)

ABSTRACT
This study attempts to categorizes the factors of forest fire occurrences based on regional meteorologic data and general forest no characteristics of 18 cities and guns in Kangwon province. lo accomplish this goal, some statistical analyses such as analysis of variance, correspondence analysis and multidimensional scaling were adopted. To reveal the forest fires pattern of study region, a categorization process was conducted by employing the quantification approach which modified and quantified the metric-data of fire occurrence dates. Also, The fire occurrence similarity was compared by using multidimensional scaling for each study region. The major results are summarized as follows: It was found that the meteorological factors emerged as different to each region are average and maximum temperature, minimum dew point temperature and average and maximum wind speed. In the result of correspondence analysis representing relationships between fire causes and study regions, Kangrung is caused by arsonist, Chulwon, Hwachen and Yanggu caused by military factor, Sokcho and Chunchen caused by the debris burning, and Samchuk caused by general man-caused fires, respectively. Finally, the forest fire occurrence pattern of this study regions were divided into five areas such as, group I including Samchuk, Kangryung, Chunchen, Wonju, Hongchen and Hhoingsung, group II including Donghae, Taebaek, Yangyang and Pyongchang, group III including Jungsun, Chulwon and Whachen, group Ⅵ including Gosung, Injae and Yanggu, and group V including Shokcho and Youngwol.

Keyword: forest fire, meteorological factors, correspondence analysis, multidimensional scaling

MAIN

적요

이 연구는 강원도 지역의 시계열 기상자료와 산불발생현황자료를 이용하여 시ㆍ군별 산불발생유형을 구분하고자 지역간 기상요인과 발생원인 그리고 산불발생 일을 근거로 한 지역별 유형화 구분을 목적으로 시도되었다. 기상요인에 의한 산불발생 유형화에서는 최근 6년간의 강원도 소재 기상대의 기상자료를 적용하였으며, 지역과 산불발생원인과의 관련성 규명과 산불발생일의 불일치계수를 이용한 수량화된 다차원척도법 유형화에서는 최근 10년간의 산불발생현황자료를 적용하였다. 연구결과를 요약하면 다음과 같다. 첫째, 강원도 동해안산불과 같은 대형산불에 관련되는 기상요인으로는 평균온도, 최저온도, 최저초상온도, 평균풍속, 최대풍속 등으로 규명되었다. 둘째, 산불발생원인과 지역간의 관계를 도식화한 대응일치분석 결과에서는 지역과 산불발생원인과의 관계에서 가장 확연히 구분되는 지역으로는 ‘강릉’의 경우로 ‘방화’와 깊은 관련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삼척’은 ‘입산자실화’와 ‘철원’, ‘화천’, ‘양구’지역은 군사훈련과 관계하는 것으로 보여지며, ‘속초’와 ‘춘천’의 경우에는 ‘쓰레기 소각’과 ‘담뱃불’이 타지역보다 밀접한 관련성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마지막으로 산화발생일을 근거로 각 시ㆍ군의 산불발생 유사성 정도 및 유형화 구분을 위한 다차원척도법 적용결과에서는 강원도 18개 시ㆍ군 지역이 5개의 유형으로 분류되었는데, 유형 I로 구분된 지역으로는 삼척, 강릉, 춘천, 원주, 홍천, 횡성으로 나타났으며, 유형 Ⅱ는 동해, 태백, 양양, 평창지역, 유형 Ⅲ은 정선, 철원, 화천지역, 유형 Ⅵ는 고성, 인제, 양구지역이, 그리고 마지막으로 유형 V는 속초와 영월지역으로 구분되었다. 지금까지의 도출된 연구결과들은 산불현황자료와 기상자료를 기초로 하여 도출된 결과를 근거로 제시하였고, 지역별 산불발생 특성을 보다 체계적으로 구분하기 위하여는 이외에도 지역별 임상요인과 지형 및 사회적 요인에 대한 검토들이 병행되어야 할 것으로 판단된다.

REFERENCES